즐기다

동시대의 문화와 예술이 공존하는 마을스테이 제민천,
어릴 적 친구 집에 놀러간 기분으로 이곳에서 추억을 누려보세요.

책방

가가책방

공주 원도심 1호 독립서점 가가책방은 보이지 않는 연결이 이루어지는 공간이다. 가가책방에 방문하는 사람들은 다음 방문객을 위해 책을 놔두고 가거나 본인의 생각을 글과 그림을 남기는데, 이것들이 쌓이고 쌓여 가가책방을 가득 채우고 있다. 가가책방 자체가 한 권의 책이 되어가는 듯하다. 책은 주로 문학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특히 고전문학을 선호하는 책방 지기의 취향이 엿보인다.

투박하면서도, 정감 있는 내부 공간은 구석구석 책방 지기의 손길이 안 닿아있는 곳이 없다. 시공 및 인테리어 공사를 모두 직접 하셨다고. 자세히 보면 책장들이 벽에 붙어 있지 않은데, 이는 언제든지 해체할 수 있도록 만든 것. 자재나 가구들도 마을 곳곳에서 직접 구해 재활용한 것으로 공주의 역사와 이야기가 묻어 있다.
책방 외에 로컬 굿즈숍인 ‘가가상점’도 함께 운영하고 있으니, 구경해봐도 좋을 듯하다. 전체 대관 문의는 사장님에게로.


충남 공주시 당간지주길 10

0507-1486-4982

매일 24시간 영업

TMI

가가책방 앞에 길고양이를 위한 공간이 마련되어있는데 꼬리가 짧은 치즈냥이 친구가 단골이다. 꼬리가 짧다 하여 ‘단미’라고 이름 붙여졌다고 한다.


데시그램북스

곡물집 1층 계산하는 곳 앞쪽에 위치한 데시그램북스에선 고전문학부터 현대문학까지 폭넓은 문학을 만나볼 수 있다. 매달 독서모임도 운영 중이며 독서모임 선정 도서는 한 달 동안 10% 할인된 금액으로 만나볼 수 있다.(자세한 내용은 데시그램북스 인스타그램 참고) 곡물집 2층 커뮤니티 공간으로 올라가면 더욱 많은 책들을 볼 수 있는데 책마다 붙어있는 독자의 코멘트를 읽는 재미가 쏠쏠하다. 문학 서점 데시그램북스와 공주시 봉황동 이웃 책방들이 선별한 책을 보다 많은 분들과 나누기 위해 시작한 <데시그램 데이> 프로젝트는 책방에서 도서 구입 후 영수증을 지참해 방문하시면 곡물집 시그니처 드립 커피를 할인된 금액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책방지기를 곡물집에서 만날 수도 있다!


충남 공주시 효심1길 12-1

0507-1376-4655

매일 11:00 - 20:00 / 매주 월,화,수요일 휴무

TMI

데시그램북스는 책을 좋아하는 영어선생님께서 운영 중이다. 예전부터 본인의 서점공간을 만들고 싶으셨는데 곡물집 대표님과 친구로, 기회가 잘 맞아 함께 공간을 사용하고 있다고.


블루프린트북

제민천 변 돔형 콘크리트 독특한 건물이 눈에 띈다. 1층은 카페, 3층으로 올라가면 독립서점 겸 출판사인 블루프린트북이 모습을 드러낸다. 매거진, 에세이, 미술사 등에 대한 책이 주로 구성되어 있다. 미술과 책을 좋아하는 건축학도 책방 지기의 관심사가 돋보인다.

내부는 깔끔하고 아늑한 아지트의 느낌이 물씬 풍긴다. 특히나 다락방이 매력적인데 빈 백에 기대어 편하게 책을 읽을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야외 테라스에서 제민천 물 흐르는 소리를 들으며 지나가는 사람들 구경하는 재미도 쏠쏠하다. 현재는 무인으로 운영 중이다.

저녁에 책을 읽고 싶다면 심야 책방을 예약하자. 네이버로 예약이 가능하며, 심야책방 사용권과 함께 콜드브루 한잔을 받을 수 있다.


충남 공주시 제민천1길 55 3층